나, 달달너구리 먹이활동

앤트러사이트 anthracite 에서 테이크아웃한 라떼 & 옥수수빵 & 피낭시에. 
라떼는 밍밍하더군요... 우유 비율이 너무 높았어요. 피낭시에도 나쁘지 않지만, 옥수수빵이 최고라고 생각합니다.
올리브영 화이트데이로 얘네들이 인기라고... 비추
딸기초코에 자몽 - 나쁘진 않지만.... 일본 불량식품 같은 딸기초코에 쌉싸름한 자몽이 뭔가 어색하게 노는 느낌. 
화이트초코에 카카오닙스 & 레몬 - 걍 그릭요거트 ㅡ_ㅡ 빠샥 마른 레몬의 떫고 신맛 + 밀키한 화이트초코 = 시큼한 요거트
홍대 마먕갸또 카라멜빙수. 친구 쫓아내고 혼자 다 먹고 싶었긔 =_; 
견과류와 캐러멜은 틀릴 수가 없다. 시원하면서 과하게 달지 않으면서 다양한 식감이 공존하기는 정말 어려운데.
어느 특히 추운 날 저녁, 경복궁역 자판기에서 코코아 한 컵 뽑아 마셨습니다. 
어렸을때 먹었던 바로 그 맛이어서 좋았어요. 싸구려여도 어떤 과립을 쓰는지 궁금함!!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